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구미상공회의소

포토뉴스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대구·경북 상생 심포지엄 개최
작성자 이준석 작성일 2020.06.26

경북상공회의소협의회(회장 : 조정문)626() 10:00 구미센츄리호텔 2층 센츄리홀에서 조정문 회장, 이재하 대구상공회의소 회장, 장세용 구미시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 도내상의 회장, 대구경북 기업체 대표 및 임직원, 대구광역시경상북도 공무원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대구·경북 상생 심포지엄을 개최하였다.

이날 대구·경북 상생 심포지엄에서는 나중규 대구경북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대구·경북 상생협력 선도과제 발굴이라는 주제로 발표에 나섰으며, 이어 서정해 경북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패널토론이 진행되었다.

패널토론자로는 최운백 대구시 경제국장, 김호진 경상북도 일자리경제실장, 조정일 대구테크노파크 산업정책실장, 김상곤 경북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장, 최철영 대구경북학회장(대구대학교 교수), 조만현 동우씨엠회장, 임창빈 원익큐엔씨 대표이사 등 산학연관 전문가가 참여하였다.

나중규 대구경북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대구·경북에서 기업과 인재가 해외와 초광역수도권(서울, 경기, 충청)으로 빠져나가는 상황에서 코로나19’ 사태까지 겹쳐 수출, 고용, 가동률 등 실물경제가 크게 위축되고 있다며,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 대구와 경북이 하나로 힘을 합쳐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그러기 위해서는 4대 긴급과제(Post-코로나 대응 대구·경북 경제산업발전방안, 대구·경북형 일자리 모델 구축, 대구·경북 상생형 인구정책 선도, 대구·경북 상생관광 추진)2대 선결과제(대구·경북 공항경제권 구축, 대구·경북 행정통합 기본구상)를 추진하는데 대구경북이 온 힘을 모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조정문 경북상공회의소협의회장은 개회사에서 대구는 우수한 인재가 많고 교통, 물류와 금융이 발달해 있으며, 경북은 50년 역사의 구미공단을 비롯해 우수한 제조기반과 R&D, 관광자원이 풍부하다며 양 지역이 결합해 시너지를 발휘한다면 수도권에 몰려있는 대기업 본사와 우수한 인재가 하나 둘 대구경북에 터전을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였다.

 

이전글, 다음글
'코로나19' 극복 비상 경제동향보고회
대구·경북 상생 심포지엄 개최
2019년 귀속 연말정산 실무강좌 개최

구미상공회의소

(우)39277 경상북도 구미시 송정대로 120 (송정동)

Copyright (c) 2017 gumicci,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