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구미상공회의소

정책건의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구미 제조업체 수도·전기료 등 공공요금 한시적 감면 건의
작성자 작성일 2020.06.02
조회수 45

   건 의 처 : 구미시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한국전력공사 사장

   건의일자 : 2020. 5. 26

현황 및 문제점

제조업에서는 통상 3개월 정도 선행 오더를 받아 조업을 이어가는데 올해 초부터 코로나19’ 여파로 구미공단 제조업체 오더가 급감하여 4월 구미공단 수출은 전월대비 22.5% 감소하였으며, 이중 전자제품은 34.7%, 섬유는 27.0% 급감하였음.

본 회의소에서 실시한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지역 기업 영향 설문조사결과에 따르면 응답업체의 78.0%코로나19’ 확산으로 경영활동에 피해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고, 20201/4분기 매출액은 전년대비 10%~50%, 최대 90% 감소하였다고 밝혔으며, 가장 큰 타격을 받는 업종은 섬유와 자동차부품 업종으로 파악되었음.

자구책으로는 휴업, 부분조업 중단을 통해 감산체제로 돌입하였고, 긴급경영안정자금, 고용유지지원금 활용 등으로 버티고 있으나 심각한 경영난으로 수도·전기료 등 공공요금을 납부할 여력이 매우 부족한 상황임.

앞서 대구시는 산업단지 입주기업을 비롯한 모든 공장 등록 제조기업의 수도요금 3개월분(6~8)을 전액 감면하기로 하였으며, 이미 고지된 5월 수도요금에 대해선 6개월간 납부를 유예하기로 하였음.

대구시의 경우 이번 수도요금 감면 조치로 소요되는 예산은 약130억원으로 추산되며, 산업단지 입주기업 9677개를 비롯한 11840개 기업(산업단지 외 공장등록 제조기업 2163)이 혜택을 보게 될 것으로 예상됨.

또한 현재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대구, 경산, 봉화, 청도 지역 소상공인만 전기요금 50% 감면 혜택이 있는데 제조업 경영 피해가 가장 심각한 구미지역 중소기업에 대해서도 지원이 절실함.

대책건의

이러한 실정을 양지하시어 코로나19’ 사태로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구미지역 기업에 대해 한시적으로 상하수도 요금을 전액 감면하여 주시고, 또한 전기료 등 공공요금을 50% 경감하고 납부 유예하여 주실 것을 건의함.

 

구미상공회의소

(우)39277 경상북도 구미시 송정대로 120 (송정동)

Copyright (c) 2017 gumicci, All Right Reserved.